현저하게 높은 남한의 포경수술 비율 : 역사와 원인
목적 : 남한에서의 높은 포경수술 비율과 포경수술이 소개된 이후 짧은 기간 동안의 빠른 증가에 대한 조사

주제와 방법 : 2000년 1월부터 12월까지 남한에 사는 0~94세의 5434명 남자들(또는 그의 부모)에게 그들의 포경수술 상태와 포경수술 시기, 포경수술이 성생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자세하게 인터뷰 했다. 또한 포경수술을 직접 시행하는 의사 267명에게는 포경수술과 포경에 대한 그들의 기본적인 생각 및 지식수준을 조사했다.

결과 : 현재 고등학생들 90%이상이 포경수술을 했으며, 70세 노인들의 수술 비율은 10%미만이다. 반면에 1945년의 포경수술 비율은 0.1%가 되지 않았다.
인구 전체의 평균을 보면, 현재 남한의 포경수술비율은 약 60%이다.: 비율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드라마틱하게 증가했으며, 특히 지난 20년 동안 많이 증가했다. 20년 동안에는 1년에 포경 수술하는 남성들의 수가 신생남아 출생 수를 넘었다. 남한에서의 포경수술이 미국 문화에 강한 영향을 받았다 할지라도 신생아 때는 널리 행해지지 않았다. 포경수술을 받는 시기는 점점 낮아져서 이제는 약12세 정도의 소년들이 수술을 받는다. 포경수술을 받은 사람들 80%이상이 성생활에 특별한 차이가 없다고 했고, 한 남자는 성기능이 향상되기 보다 오히려 두 배로 줄어드는 것 같다고 말했다. 조사에 응한 의사들 중 41%는 포경수술을 직접 하는데, 미국과는 달리 부인과나 소아과 의사들은 좀처럼 수술을 하지 않는다. 의사들은 전반적으로 포경수술을 직접 하거나 하지 않거나 포경수술과 포경에 대한 기본 지식이 부족했다. 포경수술이 산업화, 일반적인 생활수준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다고 생각하는 의사들과 일반대중의 잘못된 인식은 포경수술의 비율을 높이는데 기여했다. 많은 의사들이 자궁암 예방, 성병예방, 성기능 향상 등과 같은 구시대적이고, 논쟁의 여지가 있는 그런 장점들을 믿고 있었다. 그러므로 의사들의 과반수 이상이 환자들의 나이와 상관없이 포경수술을 권했다. 동료들의 권유 또한 포경수술을 하게 하는데 중요한 기여를 했다. 결론적으로 남한은 포경수술에 관하여 평범하지 않은 역사를 가지고 있다. 극도로 높은 포경수술 비율에는 포경수술에 대한 잘못되고 구시대적인 개념과 포경에 대한 일반 의사들의 부족한 지식이 크게 기여한 것으로 보인다.
키워드 : 포경수술, 남한, 역사, 포경

서론
남성의 포경수술은 대부분 종교적인 이유로 행해졌다. 19세기 중반부터 이슬람이나 유대교에서 시작된 포경수술은 영어권 나라에서 일부 받아들여졌다.
하지만 현재는 오직 미국에서만 소년들의 1/2이 포경수술을 한다. 다른 영어권 나라에서는 포경수술 비율이 감소되거나 거의 행해지지 않는다. 예를 들어 영국은 약 5.6%, 뉴질랜드는 약2%이다.
우리는 한국에서 놀라울 만큼 높은 포경수술 비율이 나타난다고 최근에 보고한 바 있다. 남한은 지리적으로나 문화적으로 접한 나라들 중에, 대부분의 소년들이 포경수술을 하는 유일한 나라이다. 강한 유교나 불교사상을 가진 나라들 중 이런 식으로 포경수술을 하는 나라는 없다. 더구나 포경수술은 부모님이 물려주신 몸을 그대로 보존해야 한다는 한국의 길고 강한 전통에 직접적으로 위배되는 것이다.[3] 기독교에서는 2000년의 역사 동안 포경수술과 연관이 된 적이 없기 때문에, 최근 남한에서 대중화 된 기독교, 천주교 모두 현재 이러한 상황에 대해서 설명할 수 없다. 사실상 남한에 이슬람교도나 유대인들은 많이 살지 않는다. 따라서 모든 포경수술은 종교적인 이유가 아닌 의학적인 이유로 했을 것이다. 우리는 1999년에 발표된 연구에서 미국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았다는 것을 증명했지만, 남한에서 왜 미국과는 다르게 신생아 때는 수술을 하지 않는지는 분명치 않다.
남한에서 포경수술이 시작된 시기를 추정해 보면 1945~1950으로 잘 정의된다. 따라서 남한은 포경수술을 받은 첫 번째 세대나 수술을 시행한 세대가 여전히 같이 살고 있는 오직 유일한 나라이다. 유대교로 생각하면 아브라함이 아직 살아 있는 것과도 같다! 현재 논문에서 우리는 남한에서 포경수술 비율이 이렇게 짧은 기간에 얼마나 빠르게 증가했는지 그리고 왜 그렇게 높은 비율을 가지고 있는지 조사했다.

주제와 방법
이 논문은 포경수술을 했는지 아닌지, 그리고 했다면 언제 했는지에 대한 질문을 받은 0~92세 사이의 5434명의 남자들(또는 그들의 부모들)에 대한 데이터를 포함한다.: 이 정보로부터 우리는 연령별 현재 비율, 연도별 포경수술 비율, 연령별 포경수술을 한 평균나이를 얻었다. 포경수술 받기 전부터 성행위를 해 온 712명의 남자들에게 그들의 성생활에 미치는 포경수술의 효과가 무엇인지 물어보았다. (포경수술은 성생활을 도와주는지, 아니면 해를 입히는지; 성감을 저하시키는지, 아니면 성감을 고취시키는지)
남한의 경우, 대부분의 남성들은 동네병원 의사로부터 포경수술을 받았다.; 그러므로 어떻게 현재와 같이 그런 상황이 일어났는지를 알아보기 위해서, 수술을 직접 하는 267명의 의사들에게 포경수술, 포경에 대한 그들의 기초 지식과 신념, 그들 자신은 포경수술을 받았는지 아닌지 그리고 그들이 왜 포경수술을 권장하는지에 대해 조사하였다.

결과
그림1은 연령별로 얼마나 많은 사람이 인터뷰 대상이었는지 보여주며, 그림2는 평균나이를 5년 간격으로 그룹화하여 그룹별 현재(2000년) 포경수술 상태를 말해준다. 포경수술 비율이 약 18세에는 90% 이상으로 나타나고, 70세 이상에서는 10% 미만이 될 때까지 계속해서 줄어든다. 여기서 출생 이후 한참 뒤에 포경수술을 했음이 현저하게 드러난다. 왜냐하면 신생아들은 10%도 안되게 포경수술을 했기 때문이다. 포경수술의 비율이 학력이나 경제력, 출생 또는 어디서 조사가 이루어 졌는지 등에 따른 확연한 차이는 없었다.


그림1. 인터뷰한 사람들의 평균나이에 대한 표본크기

나이가 많은 사람들은 조사 지역에 불문하고 낮은 포경수술 비율을 가졌다. 포경수술 비율의 분포도는 설문에 응한 사람들에게 30년 전인 1970년으로 조사함으로써 추정되었다. 그림2는 분포 결과도 보여준다. 1970년의 포경수술 비율이 그 당시 나이로 28세에 가장 높게 나타났고, 그 비율은 35%였다. 16세 때의 포경수술 비율은 30년 만에 20배 증가했다.: 게다가 1970년 신생아의 포경수술 비율은 거의 0이다.
이 조사에서 1400명의 남자들은 1945년 이전에 태어났다. 하지만 오직 한명만이 미국의 남한신탁통치가 시작된 1945년 이전에 포경수술을 받았다. 그는 1943년에 수술을 받았으며 선교자에 의해 세워진 학교의 의대생(세브란스대학)이었다. 그러므로 1945년 이전의 포경수술은 극히 예외적인 경우로 볼 수 있으며, 대부분의 사람들이 그 이후에 수술을 받았다는 결론을 낼 수 있다.

그림2. 응답자의 평균나이별 포경수술 비율(2000년, 빨간 사각점), 응답자들의 과거로 돌아가 1970년의 포경수술 비율은 녹색 원으로 나타난다.

포경수술의 갑작스런 시작은 그림3에서 분명하게 나타난다. 그리고 그림3에서는 인터뷰한 사람들 중 포경수술을 받은 각각의 남자들이 그들의 나이와, 포경수술을 받은 해를 수직, 수평으로 구현하여, 그 선이 만나는 좌표의 점에 의해서 나타나진다. 세가지는 분명하다; 포경수술이 1945년에 시작되었으며, 대대적으로 포경수술이 시행된 시기는 1960년대 이고, 포경수술은 항상 신생아 시기가 아닌 그 이후에 주로 행해진다는 점이다.

그림3. 포경수술을 받은 남자들 각각 포경수술한 연도와 그들의 나이를 가리키는 점에 의해서 나타난다. 포경수술이 갑작스럽게 시작되었음이 분명하다. 또한 신생아기가 아닌 그 이후에 시작되었음도 분명하다. 실선은 신생아 포경수술 라인을 나타내는 것이다.

현재 대부분의 소년들은 12세 정도에 포경수술을 하며, 그림4에 따르면 포경수술을 하는 일반적인 나이는 9~14세 사이이다. 또한 그림4는 45-50세 사람들이 포경수술을 한 시기를 분포도로 보여준다. 분포도는 넓게 퍼져있으며, 포경수술을 하는 평균 나이는 약27세 정도이다. 그림4에서 보면 포경수술을 하는 평균나이는 1945년 포경수술이 시작된 이래로 계속해서 줄어들고 있다. 그림5는 포경수술의 평균나이를 현재나이와 대비해서 보여준다. 포경수술이 70세 이상의 노인들 사이에서는 좀처럼 나타나지 않으며, 또한 포경수술을 한 나이도 평균 30세 이상이다.

그림4. 16~17세 청년들의 포경수술 받은 나이(빨간 막대기)와 40~50세 남자의 포경수술 받은 나이 (녹색 막대기)


그림5. 포경수술하는 평균 나이 대 포경수술을 받은 남성들의 평균나이

그림6a는 20세의 포경수술 비율을 연도별로 보여준다. 시대별 인구구조에 대한 통계청 데이터를 이용하면, 1945년부터 2000년까지 5년 간격으로 전체 인구의 포경수술의 평균비율이 측정되어진다.

그림6.a, 20세 포경수술의 연도별 비율, b,전체인구의 평균을 넘는 포경수술의 연도별 비율.

현재 측정된 비율은 약 60%이고, 반면에 60년대는 약 3%이다. 1980년과 1995년 사이의 비율은 가파르게 오른다. 1985년과 1995년 사이에 포경수술을 받는 남성의 비율은 전체 인구수의 약 2.9%에 달한다. 약 1.5%의 출생비율과 0.5%의 사망 비율을 고려해 봤을 때, 이 기간동안의 남성 포경수술을 받은 수는 남성 출생수를 능가한다. 각 연령그룹의 시간별 실제 사망 비율을 고려해 보면, 해마다의 포경수술이 행해진 숫자를 측정할 수 있다. 결과는 그림7에서 보여진다. 예상대로 10~15년 동안에 포경수술 비율은 100%를 넘는다.
포경수술을 한 593명 중 80%가 수술 후 성적인 부분에서 별다른 차이를 못 느꼈다고 했으며, 변화가 있다고 보고한 남자 중 성적능력이 향상되기 보다는 감소되는 것 같다고 하는 사람들이 두 배이다. (응답자 중 78 대 41) 대부분 공통적인 불만은 발기 했을 때의 통증, 이는 포피를 너무 많이 제거했기 때문이고, 그리고 성적 쾌락의 감소, 일부는 발기시 페니스의 구부러짐에 대해서 불평했다.

그림7. 포경수술 받았다고 추정된 사람 수를 남자 출생수로 나눠서 연도별로 그래프화 했다. 1980년대와 1990년대 사이에 포경수술 수는 출생수를 넘었다 (100%를 넘었다). 1995년과 2000년 사이의 감소된 포경수술 수는 포경수술 비율이 감소했다는 의미가 아니라 포경수술을 받은 대부분의 노인들이 이미 존재하고 있다는 의미이다. 포경수술비율은 앞으로 충분히 100%에 달할 것이라고 예상된다.

의사의 41%는 포경수술을 직접 한다고 조사되었다.(267명) : 전공별 포경수술 시술 비율을 따져보면 비뇨기과(92%), 일반외과(88%), 흉부과, 정형외과, 성형외과(72%), 가정의학과(58%), 마취과(50%), 산과, 부인과 (28%), 그리고 국제의학(2%), 소아과에서는 포경수술을 하지 않는다고 보고했다. 포경수술을 하는 의사들 중 72%는 그들도 포경수술을 받았다.(72명중 52명) 하지만 포경수술을 하지 않은 의사들 중 56%는 포경수술을 받지 않았다 (88명 중 49명) : 이 차이는 통계적으로 의미가 있다. (P<0.05). 포경수술을 주로 담당하는 두 전공의들(비뇨기과, 일반외과) 중 91%(34명중 31명)는 자신이 포경수술을 받았고, 이중 92%는 포경수술을 직접 시술하고 있다. 이와는 반대로 좀처럼 포경수술을 하진 않지만 그래도 내과나 소아과 의사들 사이에서는 51%정도가 포경수술을 받았다. (39명 중 20명) 이 차이는 통계적으로 중요하다.
선진국 및 개발도상국가나 이웃나라들의 포경수술 현황에 대한 의사들의 개념을 분석하기 위해서, 그들에게 여러 개의 답을 체크할 수 있는 형식으로 질문을 했다. 스칸디나비아의 나라들은 어느 정도의 포경수술 비율을 나타내는지, 남한의 이웃나라 중 어느 나라가 일반적으로 포경수술을 하는지에 대해 물어보았다. 그들의 대답은 표1에 요약되어 있다. 스칸디나비아 나라들의 포경수술 비율에 대해서 의사들 반 이상이 50%이상일 것이라고 믿었다. 조사에 응한 의사들의 반 이상이 일본에서도 포경수술비율이 50% 이상이라고 생각했다. 반대로 의사들의 8%만이 북한이나, 중국에서의 포경수술 비율이 50% 이상이라고 추측했다. 그들의 포경수술에 대한 개념은 응답한 의사 자신이 수술을 했거나, 하지 않았거나 별다른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여러 개의 답을 선택할 수 있는 질문 두 가지는 포피에 관한 것이었다.(표1에 의사들의 답변을 보여준다.) 의사들의 70%이상은 포경이 "포피에 의해서 귀두가 덮혀진", "긴 포피"," "포피 자체" 라고 정의했다. 세계적으로 대부분의 의사가 정의하는, 예를 들어 손으로 잡고 젖혀도 뒤로 젖혀지지 않는 포피 라고 정의한 의사는 30%가 안 된다. 두 번째 질문(20세가 되어도 포경인 남성의 비율)에서는 의사들의 75%이상이 포경을 놀라울 정도의 높은 비율(40% 이상)로 답했고, 이것은 조사에 응한 대부분의 의사들이 포경에 대해 잘못 알고 있다는 점과 일치한다. 덧붙이자면 조사에 응한 267명의 의사들 중 오직 5명만이 4개의 질문에 모두 다 옳게 답했다. 인터뷰한 대부분의 의사들이(99%) 나이에 상관없이 포경수술을 권장했다; 그들이 왜 일반적으로 포경수술을 권하는지를 살펴 보면, 75%이상의 의사들이 '자궁암 예방'을 인용한다. 같은 그룹의 의사들은 또한 성병 예방과 청결 유지 등을 인용하며, 의학적인 장점 이외에도 의사들의 18%가 포경수술 시술의 이유가 아이의 부모의 요구에 의한 것이라고 말했다.

표1. 이 질문은 남한의 의사들이 포경수술과 포경에 대해서 어떻게 알고 있는지 평가되어진다. 굵은 글씨체는 맞는 답이다.
질문응답자, %
포경수술
스웨덴과 덴마크의 포경수술 비율은?
약90%21.7
약50%31.1
약10%37.5
1~2%9.7
남한 근처 나라 중, 남한을 포함해서 포경수술비율이 50% 넘는 나라는 어디일까?
남한, 북한, 일본, 중국7.9
남한, 일본51.7
남한40.0
남한, 북한0
포경
생리학적 포경이란 무엇인가?
포피 자체4.1
손으로 젖혀도 뒤로 젖혀지지 않는 포피28.8
포피에 의해서 귀두가 덮혀진56.9
긴 포피10.1
약 20세에 포경인 비율
90% 초과12.4
약70%37.1
약40%34.5
약2%16.1
토론
남한에서의 포경수술 역사는 92세까지 모든 나이의 5000명 이상의 남성을 자세하게 연구하고, 수술을 직접 하는 267명 의사들에게 포경수술의 기본 이해에 대해 질문하면서 대규모로 조사되었다. 이 조사는 대부분 서울에서 시행되었지만, 타 지역 사람들도 절반 정도 포함되었다. 그러므로 인터뷰한 사람들은 일반적으로 남한 사람들을 대표한다고 가정할 수 있다.
남한의 포경수술은 몇 가지 측면에서 볼 때 독특하다. 대부분의 남자 어린이들이 종교적인 이유가 아닌, 의학적인 이유로 포경수술을 하는 반면, 의학적인 이유로 수술을 하는 미국과는 달리 신생아들의 포경수술 비율은 10%가 안 된다. 흥미롭게도 남한에서는 포경수술을 하는 고정된 나이가 없다. 노인들은 나이가 많았을 때 포경수술을 했다. 포경수술이 시작된 1945년 이후 짧은 기간 동안의 급격한 포경수술의 증가는 현대 의학계의 역사에서는 전례 없는 일이다. 인구수에 비례하여 측정된 포경수술의 비율은 현재 평균적으로 약 60%정도인 반면 1960년에는 약 3%에 불과했다. 지금 약 18세 정도의 어린 남자들의 포경수술 비율은 90%가 넘는다. 포경 수술한 소년들이 대부분이어서 늦게까지 포경수술을 하지 않겠다는 소년들은 가끔 친구들이나 정신적인 압력을 직면하게 된다. 포경수술 비율은 지난 15년 동안 남성 출생의 100%가 넘었다. 태어나는 남성들 모두 포경수술을 한다고 가정하고, 죽는 남성들은 모두 포경수술을 하지 않았다고 가정하더라도 이러한 큰 증가율을 설명할 수 없다. 그러므로 이 기간동안 포경수술을 한 수는 출생 수를 능가해 왔다고 볼 수 밖에 없다. 즉 이 기간에 아버지와 아들이 같이 포경수술을 받았다는 것이다.
남한에서는 신생아 때에는 포경수술을 많이 하지 않고, 대부분의 소년이나, 청소년, 어른이 되어 포경수술을 한다. 현재는 포경수술을 하는 나이가 갈수록 점점 줄어들고 있기 때문에, 30년 차이가 나는 아버지와 아들이 포경수술을 한 시기는 15년 밖에 차이가 안나는 그런 상황이 연출 될 수 있다. 인터뷰에 응한 사람 중 종종 3대의 남자들이 포경수술은 모두 20년 안에 했다는 사실은 위와 일치한다. 또한 인터뷰에 응한 몇몇 할아버지들은 그들의 아들과 사위의 강요에 의해, 그의 아들과 그의 손자보다 늦게 포경수술을 받은 경우도 있었다. 노인층들의 포경수술을 하는 주된 이유는 대부분 동료의 압력이었다; 수술한 아들과 그들의 부인들은 수술하지 않은 그들의 아버지를 부끄러워했다. 동료들의 압력이 더해지는 것은 공중목욕탕의 문화에 있다. 대부분의 남한 남자들은 종종 공중목욕탕을 가며, 수술하지 않은 남성들은 부끄러워하는 경향이 있다.
남성의 포경수술은 페니스의 33~50% 피부를 제거하고, 거의 페니스의 대부분의 신경세포를 건드린다. [4] 포경수술이 페니스의 성적 흥분에 영향을 주는지 아닌지를 논쟁이 되고 있는 반면, 이와 관련된 전문 연구 논문은 거의 없었다. 포경과 성적인 것에 대한 논문은 대부분 신생아 때 포경수술을 받은 사람들을 대상으로 한 논문이다.[5,6]; 이 연구 논문에서 성적기능에 대한 차이를 거의 찾아볼 수 없다. 하지만 남한 사회에서 널리 알려진 생각은 포경수술이 섹스를 위해서 좋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조루증을 막을 수 있고, 섹스 시간을 늘릴 수 있다.[3] 이러한 개념들이 현재 인터뷰한 사람들 답변에 얼마나 영향을 미쳤는지 측정하는 것은 어렵다. 현재 논문에서는 포경수술과 성생활의 관계에 대하여 직접적으로 다루고 있지는 않다. 그러나 남한에서는 수많은 남성들이 성생활을 하다가 포경수술을 받았기 때문에 포경수술과 성생활의 관계에 대하여 연구할 수 있는, 전세계에 유례가 없는 독특한 기회를 제공한다. 현재 논문에서는 80%가 넘게 눈에 띄는 차이는 없다고 보고하고 있으나, 변화가 있다고 보고한 남자 중 성적능력을 향상되기 보다는 감소되는 것 같다고 하는 사람들이 두 배이다. 불만에 대한 이유는 명백한 반면, 포경수술 이후 그들의 성생활 향상에 대한 이유는 덜 분명하다; 얼마나, 왜 그들의 성생활이 향상되었는지는 자세하게 나와 있지 않다.
267명의 남한 의사들을 인터뷰해서 얻은 결과는 전통적인 유교나라가 어떻게 한 세대 만에 포경수술을 그렇게 널리 받아들였는지를 이해하는 데 도움을 주었다. 소아과 의사는 포경수술을 거의 직접 하지 않았으며, 부인과 의사들은 상대적으로 적은 수가 수술을 했다.; 이는 포경수술을 대부분 신생아 때 하며, 소아과나 부인과 의사들이 수술을 행하는 미국의 상황과는 대조적이다.[7] 인터뷰한 의사들의 반 이상이 스칸디나비아에서의 포경수술 비율이 50%가 넘는다고 믿었다. 스칸디나비아의 포경수술 비율이 1~2%[8]에 불과하기 때문에 이 생각은 당연히 잘못된 것이다. 이런 오류를 가능케 한 근원은 의학적으로나 경제적으로 앞서있는 미국과 같은 나라에서 대부분의 남성들이 일상적으로 포경수술을 받는다는 믿음에 있다. 더 흥미로운 점은 남한 의사들의 반 이상이 일본에서도 일상적으로 남성의 포경수술이 행해진다고 생각하는 것이다.; 실제로 이웃나라 중 오직 남한에서만 일상적인 포경수술이 행해진다. 매우 재미있는 것은 의사들 중 어느 누구도 북한에서 다수가 포경수술을 받고 있다는 점을 생각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그러므로 대부분의 남한 의사들은 경제적인 번영, 앞선 의학 기술이 포경수술과 깊은 관련이 있다고 믿는다는 점은 분명하다. 그들은 스칸디나비아나 일본과 같이 잘 사는 나라는 일상적으로 포경수술을 한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반면 일반적으로 못사는 북한이나 중국 같은 곳에서는 그렇지 않다고 생각한다. 이러한 직접적인 상호관련에 대한, 잘못되기는 했지만 강력한 믿음은 의사들로 하여금 남자들의 포경수술을 무차별하게 권하게 만들었다.; 다수의 포경수술은 발전의 한 부분으로서 보여진다.
포경은 일반적으로 경직된 포피 또는 손으로 젖혀도 뒤로 가지 않는 포피로 정의된다.; 만 20세의 포경인 남자의 비율은 여러 논문을 참고했을 때 0.8%~1.5%로 나타난다.[9-11] 이 남자들이 의학적 포경수술을 받아야 하는 대상이다. 남한에서는 의사의 70% 이상이 포경을 잘못 정의하고, 75%이상은 포경의 발생율이 40%가 넘는다고 믿었다. 조사에 응한 의사들 대부분이 포경수술을 권장했다.(99%); 남한 의사들은 포경수술을 포경이기 때문에 수술을 하는 것으로서 정의하며, 대부분의 성인들은 포경을 가지고 있다고 잘못 믿기 때문에 환자의 나이와는 상관없이 무차별하게 포경을 권장하는 것이 분명하다.

대부분 의사들이 일반적으로 포경을 권하는 이유로 '자궁암 예방' 그리고 '성병 예방와 위생'을 들었다. 포경수술로 자궁암을 막는 것은 이미 시대에 뒤떨어진 발상이다. 이러한 믿음은 현재 미국 소아과 연합, 미국 암 학회에서 더 이상 논의할 여지도 없는 것으로 보고했다. 포경수술은 페니스의 청결을 유지하기 위한 효과적인 방법이라고 제안해 왔다. 하지만 포경을 한 상태와 페니스의 청결을 위한 최적 조건 사이에 연관성을 단언할 만한 증거가 거의 없다. 포경수술이 성병을 막는다는 분명한 증거도 없다. 오직 연관된 경향은 포경수술을 하지 않은 남자들이 음부궤양에 더 감염되기 쉽고, 반면에 수술한 남자들은 요도염에 더 걸리기 쉽다는 경향이다.[14] 최근에 인체면역바이러스(HIP) 감염과 포경수술 상태 사이의 연관 가능성에 대해서 보고된 적이 있다.[15-17] 이 연구의 대부분은 청결상태가 그리 좋지 않은 아프리카 남자들에 대하여 행해졌다. 그리고 HIV 감염을 포경수술로 예방하고자 하는 시도는 선진국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하지만 이 결과는 남한 남자들 사이의 HIV감염의 낮은 발생율의 주요 원인 중의 하나로, 또 하나는 일반적으로 공공연하게 포경수술을 권하는 이유로 쓰여진다. 남한의 이런 권장은 일본 남자들이 대부분 수술을 하지 않지만 남한 사람과 비슷하게 HIV에 감염율이 낮다는 사실을 잘 모르는 데서 비롯되는 것 같다.
요로감염증에 대한 최근 연구[12,18-20]에서는 요로감염증 발생율이 포경수술 한 소년들에게 덜 나타난다고 제안하지만, 여기서 말하는 감염은 신생아들에게 국한된다.; 이러한 신생아 감염은 좀처럼 나타나지 않으며(<100중에 1 보다 적다) 항생제로 쉽게 치료된다. 하지만 남한에서는 이와 같은 기사가 신생아 때가 아닌 12세 정도에 일반적으로 포경수술을 하는 것이 좋다는 뜻으로 인용되거나 해석된다. 실제로 요로 감염증 예방과는 관련이 없다. 결론적으로 남한에서는 남성의 포경수술이 1950년경에 시작되었으며, 지금은 세계에서 가장 높은 포경수술 비율을 보이고 있다. 포경수술에 대한 남한 의사들의 잘못된 개념과 그들의 포경에 대한 부족한 지식이 포경수술 비율을 극도로 높게 만든 주된 요인으로 본다.
참고문헌
1. Anonymous. Department of Health Statistics UK 1990-96
2. Shannon FT, Horwood LJ, Fergusson DM. Infant circumcision. New Zealand Med J 1979; 90: 283
3. Kim DS, Lee JY, Pang MG. Male circumcision: a South Korean perspective. BJU Int 1999; 83 (Suppl 1): 28-33
4. Taylor JR, Lockwood AP, Taylor AJ. The prepuce: specialized mucosa of the penis and its loss to circumcision. Br J Urol 1966; 77: 291-5
5. Holman JR, Stuessi KA. Adult circumcision. Am Fam Physician 1999; 59: 1514-8
6. Laumann EO, Masi CM, Zuckerman EW. Circumcision in the United States. JAMA 1997; 277: 1052-7
7. Stang HJ, Snellman LW. Circumcision practice patterns in United States. Pediatrics 1998; 101:E5
8. Frish M, Friis S, Kruger Kjaer S, Melbye M. Falling incidence of penile cancer in a uncircumcised population (Denmark 1943-90), Br Med J 1995; 311: 1471
9. Rickwood AM, Hemalatha V. Batcup G, Spitz L. Phimosis in boys. Br J Urol 1980; 52: 147-50
10. Oster J. The future fate of the foreskin. Arch Dis Child 1968; 43: 200-3
11. Rickwood AMK. Medical indications for circumcision. BJU Int 1999; 83 (Suppl 1): 45-51
12. Lannon CM, Bailey AGD, Fleischman AR et al. Circumcision Policy Statement (RE9850). Paediatrics 1999; 103: 683-93
13. Shingleton H. Heath CW Jr. Position of the American Cancer Society, 1996; February 16
14. Van Howe RS. Does circumcision influence sexually transmitted diseases? A literature review. BJU Int 1999; 83 (Suppl 1); 52-62
15. Seed J. Allen B, Murphy T et al. Male circumcision, sexually transmitted disease, and risk of HIV. Aquir Immun Defic Syndrom 1995; 8: 83-90
16. Bwayo J. Plummer F. Omari M et al. Human immunodeficiency virus infection in long distance truck drivers in East Africa. Arch Intern Medical 1994; 154: 1391-6
17. Simonsen JN, Cameron DW. Gakinya MM et al. Human immunodeficiency disease among men with sexually transmitted disease: experience from a centre in Africa. N Engl J Med 1988; 319: 274-8
18. Fishbacher CM. Circumcision of newborn boys. Lancet 1999; 353: 669-70
19. Van Howe RS, Cold CJ. Circumcision of newborn boys. Lancet 1999: 353:670
20. Dalton JD. Circumcision of newborn boys. Lancet 1999: 353: 670